fbpx
Home엔터"숨이 안쉬어졌어요" 소문난 꼴초였던 유재석이 눈물겨운 금연 사연을 밝혔다

“숨이 안쉬어졌어요” 소문난 꼴초였던 유재석이 눈물겨운 금연 사연을 밝혔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국민의 사랑을 받고 있는 국민 MC 유재석은 자기관리가 철저하기로도 유명한데요. 그런 유재석이 과거에는 연예계에서 소문난 꼴초였다고 합니다. 그랬던 그가 얼마 전 금연에 성공하게 된 계기를 밝혀 화제가 되었는데요. 그는 어떻게 금연에 성공할 수 있었을까요?

출처 : MBC ‘무한도전’

지난 22일 김종국 유튜브 채널 ‘짐종국’에는 ‘토크는 고 반복, 운동은 저 반복..’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는데요. 공개된 영상에는 유재석과 지석진, 김종국이 출연했습니다. 유재석은 “내가 종국이를 국 관장이라 부르는 이유가 있다. 나도 체육관을 다니지만 종국이가 운동하는 것을 (다른) 선생님들도 많이 보기 때문”이라고 이야기 했습니다.

이어 그는 운동을 시작하게 된 계기를 밝혔는데요. 유재석은 “‘X맨’ 때로 거슬러올라가야 하는데, 새벽에 녹화가 끝나면 호동이 형이랑 밥을 먹었다. 종국이가 지금처럼은 아니지만 혹독하게 할 때였다. 그러다 종국이가 어느 날 나한테 ‘운동 좀 해라’라고 했는데 내가 ‘운동 너무 싫다’고 했더니 ‘그러다 죽는 거다’라고 했다“고 회상했습니다.

출처 : MBC ‘무한도전’


그러면서 유재석은 “그때는 저도 30대니까 괜찮았는데 어느 순간 녹화를 하다 보니까 체력이 안 되겠더라. 그래서 헬스클럽을 다니다가 지금은 일주일에 너무 바쁘면 2~3일을 한다”며 “그때는 담배까지 피울 때였다. 숨이 안 쉬어졌다“고 말했습니다.

출처 : 유튜브 ‘짐종국’


이어 그는 금연 계기도 털어놓았는데요. 유재석은 “지금은 아이들이 생기다보니까, 겸사겸사 결혼하면서 담배를 끊게 됐다. 정말 어려울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쉬웠다“고 전했습니다. 참고로 유재석은 2008년 전 MBC 아나운서 나경은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담배가 다시 생각난 적이 없냐’는 질문을 받자 그는 “금연한 지가 13년 됐는데 생각이 전혀 안 난다“면서도 “녹화 힘들게 했을 때나, 눈 오는 날 새벽에 나 혼자 고요하게 나가서 담배 피우던 그런 느낌이 글비다”고 대답했습니다. 지석진은 “어떻게 (금연이) 쉬울 수가 있냐?”라며 대단해 했고, 김종국은 “저 형 독하잖아”라고 말했습니다.

해당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유재석도 담배를 폈었다니 믿기지가 않는다”, “대단하다. 담배 끊기 진짜 어려운데 아이들과 아내를 위해 바로 끊다니..”, “나경원씨는 진짜 좋겠다”, “유재석님 사연이 너무 뭉클해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출처 : 뉴스1

한편 유재석은 애처가인 것으로도 유명한데요. 과거 해피투게더에서 조세호가 한 말에 따르면 유재석은 어디가서 맛있는 음식만 있으면 바로 나경은에게 전화를 걸어 음식이 맛있으니 포장해서 가져갈까 물어본다고 합니다.

또한 유재석이 거주하는 단지의 경비 아저씨는 유재석·나경은 부부가 밤에 손잡고 아파트 주위를 산책하는 것이 종종 본다고 전하기도 했습니다. 과거 SBS ‘런닝맨’에서도 전소민은 유재석이 애처가임을 목격했다며 해외 촬영 당시 이동할 때마다 아내에게 전화를 걸어 안부를 묻는 모습을 많이 봤다고 밝혔습니다. 유재석의 딸 ‘유나은’ 양의 이름도 아내 나경은의 이름에서 따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출처 : KBS 2TV ‘해피투게더’


과거 한 방송에서 유재석은 부부싸움에 대해서 털어놓기도 했는데요. 유재석은 “부부싸움을 하냐”는 질문을 받자 “부부싸움이라기보다는 제가 자주 혼이 나요“라고 고백했습니다. 싸움의 주 원인은 유재석이 피곤할 때 오빠하고 부르는 소리가 들려도 자는 척을 하거나 집에서 TV 보는데 불러도 모르는 척 하다가 걸려서 혼난다고 밝혔습니다.

출처 : MBC ‘무한도전’


이 외에도 유재석은 아들바보, 딸바보로 알려져 있는데요. 방송에서는 가족 이야기를 언급하는 것을 꺼려하기 때문에 알려진 일화가 별로 없습니다. 그러나 아들과 딸에 대한 각별한 사랑을 느낄 수 있는 장면들이 있습니다.

출처 : 웹 예능 ‘플레이유’, 네이버, SBS ‘런닝맨’

한 예로 지난 7월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유재석이 개인 휴대폰을 들고 있는 모습이 포착되었는데요. 당시 유재석 핸드폰 케이스 뒷면에는 스티커가 가득 붙어 있었습니다. 해당 스티커는 KBS 애니메이션 ‘캐치! 티니핑’이라는 만화에 등장하는 캐릭터였는데요. 과거 유재석은 딸이 ‘캐치! 티니핑!’을 좋아한다는 취향을 밝힌 바 있기에 누리꾼은 유재석 딸이 붙인 스티커를 그대로 들고 다니는 것으로 추측했습니다.

LATEST POSTS

Most Popular